연예전문지 마이스타 입니다 기사 본문을 마우스로 드래그 후 스피커 아이콘을 누르면 음성으로 들으실 수 있습니다   Click to listen highlighted text! 연예전문지 마이스타 입니다 기사 본문을 마우스로 드래그 후 스피커 아이콘을 누르면 음성으로 들으실 수 있습니다

김동준 말에 출연진들 “오해했다” 왜?

오늘(14일) 밤 11시 첫 방송되는 JTBC 금토드라마 <보좌관>에 출연하는 임원희와 김동준, 이엘리야가 이번 주 토요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 출연해 입담을 과시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임원희는 ‘짠희’가 아닌 ‘웃음 폭격기’로 활약했다는 것이 제작진이 전한 후문.

임원희, 이엘리야, 김동준
JTBC <아는 형님> 녹화에 참여한 임원희, 이엘리야, 김동준 / 사진제공=JTBC

또 함께 출연한 이엘리야는 숨겨왔던 노래 실력을 뽐내 ‘형님들’의 폭발적 호응을 이끌어 냈다고 한다.

이와 함께 매회 등장하는 ‘강호동 피해자 101’과 달리 김동준은 강호동 덕분에 자신이 ‘체육돌’로 자리잡게 사연과 함께,  “강호동을 보며 가장의 무게를 느낀 적이 있다”라고 전해 강호동에게 훈훈한 이미지를 선사했다고.

이에 다른 출연자들이 “김동준이 오해했다”며 급히 강호동 미담 없애기에 나서 웃음을 선사한 것으로 알려진다.

국회의원 보좌진의 일상을 그린 드라마 <보좌관> 출연진들이 출연하는 <아는 형님>은 15일 저녁 9시 JTBC에서 방송된다.

/마이스타 이경헌 기자

댓글 남기기

Chinese (Simplified)EnglishGermanGreekItalianJapaneseKoreanRussianSpanish
글자크기 변경하기
고대비
Click to listen highlighted t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