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전문지 마이스타 입니다 기사 본문을 마우스로 드래그 후 스피커 아이콘을 누르면 음성으로 들으실 수 있습니다   Click to listen highlighted text! 연예전문지 마이스타 입니다 기사 본문을 마우스로 드래그 후 스피커 아이콘을 누르면 음성으로 들으실 수 있습니다

내달 안양서, ‘신필름 예술영화제’ 개최

2019 안양 신필름 예술영화제 포스터올해 3회째를 맞는 ‘2019 안양 신필름 예술영화제’가 다음 달 12일부터 14일까지 안양 평촌중앙공원과 평촌 CGV에서 열린다.

역대 최고인 600여 편에 달하는 장·단편 영화가 출품된 이번 영화제는 ‘청년, 세계를 향해 꿈을 펼치다’라는 슬로건 아래 열린다.

개최도시가 안양인 이유는 과거 신상옥 감독이 이끌던 신필름이 안양에 있었기 때문.

또 개막식에서는 ‘신필름’ 출신 <별들의 고향> 이장호 감독이 공로상을 받을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출품 감독들의 투표로 ‘신상옥 영화감독상’과 ‘최은희 영화배우상’을 뽑아 시상할 예정이다.

참고로 지난해에는 각각 <버닝>의 이창동 감독과 <리틀포레스트>의 김태리가 수상했다.

이번 ‘2019 안양 신필름 예술영화제’ 개막작은 故 신상옥 감독의 유작 <겨울 이야기>가 상영될 예정이며, 영화제 기간 동안 총 42편의 영화가 관객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마이스타 이경헌 기자

댓글 남기기

Chinese (Simplified)EnglishGermanGreekItalianJapaneseKoreanRussianSpanish
글자크기 변경하기
고대비
Click to listen highlighted text!